시흥署, 위기청소년 통합 지원을 위한 온(溫)마을愛
상태바
시흥署, 위기청소년 통합 지원을 위한 온(溫)마을愛
  • 시흥시민신문
  • 승인 2020.10.05 17:10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 

시흥경찰서(서장 김형섭)는 학교폭력 가·피해자, 학교밖·가정밖 청소년 등 다양한 위기청소년의 선도 및 보호를 위해 시흥서만의 통합 지원 프로젝트인, 「온(溫)마을愛」를 추진 중이다.

「온(溫)마을愛」는 ‘한 아이를 키우려면 온 마을이 필요하다’는 아프리카 속담처럼 온 마을의 사랑(愛)을 모아 위기청소년을 선도하여 따뜻한(溫) 마을을 만들겠다는 의미로, 지역사회의 유관기관들과 협업하여 위기청소년에 대하여 각각의 필요에 맞는 지원을 연계하기 위한 프로젝트이다.

위기청소년에 대한 다각적 지원을 위해 다양한 유관기관 총 10개 기관이 발벗고 나섰다.

경제적 지원 및 중독ㆍ정신건강 사례관리를 지원하는 ‘시흥시 무한돌봄팀’, 범죄 피해 치료를 위한 의료비 및 생계비를 지원하는 ‘시흥시 1%복지재단’, 위기가정의 자녀돌봄 및 학습지도를 지원하는 ‘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’, 중도입국 등 외국인청소년의 학업을 지원하는 ‘외국인복지센터’, 청소년에 대한 상담 및 사례관리를 지원하는 ‘청소년상담복지센터’, 학교밖청소년을 발굴 및 지원하는 ‘학교밖지원센터’, 취업 희망 청소년에 대한 취업상담과 교육, 취업 알선을 지원하는 ‘고용노동청 청소년지원팀’, 체육활동을 지원하여 청소년의 건전한 성장을 지원하는 ‘시흥시체육회’, 음악·미술 등 방과후 학습을 지원하는 ‘시흥시 학원연합회’, 성매매피해 청소년의 치료 및 재활을 지원하는 ‘경기위기청소년교육센터’ 등 각 기관별 지원 방안에 대해 논의 후 필요에 따라 서비스를 지원하는 것이다.

시흥서는 온(溫)마을愛 프로젝트를 통해 2020년 9월 현재까지 총 54명의 위기청소년에게 68건의 맞춤형 지원을 연계하였다.
한편, 김형섭 시흥서장은 “앞으로도 적극적인 발굴과 사례회의를 통해 위기청소년에게 필요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”고 밝혔다. 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