경기도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 도내 12곳 운영
상태바
경기도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 도내 12곳 운영
  • 시흥시민신문
  • 승인 2020.01.28 10:29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다중채무로 인해 생활고를 겪던 A씨는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를 찾아 종합적인 재무컨설팅을 통해 개인파산을 신청하도록 지원받았다. 법원 접수 후 5개월 만에 면책결정을 받고 2억원이 넘는 채무로부터 해방됐다

B씨의 경우, 아파트 담보대출을 받았다가 중도상환금액 47백만원이 발생했으나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에 방문하여 현금흐름을 진단받고 상환계획을 세우는 등 맞춤 재무설계를 할 수 있게 되었다.

가계부채, 채무, 불법추심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민들을 돕기 위한 경기도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가 도내 12곳에 운영 중이다.

경기도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는 금전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민들을 돕기 위한 상담센터로 주요 기능은 신용회복, 개인회생, 파산 등 채무조정 상담 및 지원 가계 재무수지 개선을 위한 맞춤형 재무컨설팅 제공 대부업체 불법추심 대응 상담 및 채무자대리인 지원 복지혜택 가능한 도민에게 정보 제공 및 연계 지원 등이다.

2019년에는 9612명을 대상으로 13687건의 금융 상담을 제공했으며, 개인파산 465, 개인회생 66, 신용회복 164건으로 총 6951419억 원에 대한 채무 조정을 지원했다.

금융상담이 필요한 경기도민 누구나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를 이용할 수 있다. 경기도 콜센터(120),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 대표번호(1899-6014) 또는 인터넷 홈페이지에서 예약신청 후 상담받을 수 있다.

방문가능한 지역센터는 권역별로 서부(안양·안산·부천), 남동부(수원·용인·평택·광주), 북부(고양·구리·의정부·파주)에 운영 중이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